본문 바로가기

튀김

신참떡볶이 왕십리뉴타운점 늘 시켜먹던 신불 행당점이 망했는지 배달 어플에서 사라져 버려서 대안으로 먹은 신참떡볶이. 신참도 괜찮긴 한데 역시 내 입맛엔 신불떡볶이 양념이 더 맛있다.
신전떡볶이 행당점 신전떡볶이도 오랜만이고 행당점에선 처음 주문해봤다. 떡볶이 국물은 맛있는데 떡은 양념이 잘 배지도 않고 맛도 별로여서 많이 남김. 튀김은 오뎅튀김빼곤 다 맛있었다. 신전떡볶이 오뎅튀김은 다른 곳보다 질기고 맛이 없음.
성수동 미즈라 성수동에 괜찮은 이자카야가 몇 군데 있는데 그중 하나인 미즈라로 2차를 갔다. 여긴 요리도 맛있고 다 좋은데 매장이 작아서 자리 없을 때가 많다. 이 날은 운 좋게 빈자리가 있었음. 매번 꼬치나 나베, 사시미 같은 것만 먹다가 이번엔 안 먹어본 걸 먹어보자고 해서 카니 미소, 모모아게, 규 시이아게를 주문. 카니 미소는 대게 내장을 오이랑 김에 싸 먹는 건데 내 취향은 아니었다. 원래 내장류를 안 먹지만 맛이 궁금해서 두 개 싸 먹었는데 못 먹을 정돈 아니지만 기본적으로 비린맛이라 별로였다. 다음으로 주문한 모모아게는 '된장에 숙성된 닭고기를 가지와 함께 튀겨낸 요리'라고 하는데 완자처럼 다진 닭고기에 가지를 같이 튀긴 건데 가지를 별로 안 좋아하지만 튀겨놓으니 특유의 물컹거리는 식감이 없어서 괜찮았다...
죠스떡볶이 한양대점 전에 한번 배달해먹었을때 배달비도 많이 붙고 다 식어서 와서 다신 배달 안시키려고 했는데, 요기요에서 죠스떡볶이 50% 할인 쿠폰을 뿌리는바람에 넘어갔다. 여전히 좀 식은 상태로 오긴했지만 7천원을 할인 받았기 때문에 너그럽게 용서함.
엽기떡볶이 군자점 엽떡은 같은 지점에서 같은 맛을 시켜도 매운맛 정도가 왔다갔다 할때가 많은 것 같다.이날도 덜 매운맛으로 주문했는데 평상시보다 훨씬 안 매워서 착한맛인줄 알았다.매운맛과 그 단계가 핵심인 음식에 매운맛이 일관되지 않는건 생각보다 큰 문제다.개선이 필요함.
두끼 한양대점 떡볶이는 먹고 싶은데 떡은 먹기 싫을땐 역시 두끼가 답이다.
죠스떡볶이 한양대점 자주 가서도 먹고 사다도 먹던 한양대 죠스떡볶이를 처음으로 배달시켜 먹어봤다.배달비 2천원에 30분 걸림.항상 튀김은 오징어랑 김말이만 먹는데 배달 어플엔 모둠튀김만 고를 수 있게 해놓은게 불편했고, 거리가 가까운편인데도 더 먼 집에서 배달시켜 먹을때보다도 식은 상태로와서 맛이 떨어졌다.앞으로 죠스는 그냥 예전처럼 가서 먹던가 포장해다 먹기로 함.
신불 떡볶이 행당점 이것저것 먹어봐도 역시 내입맛엔 신불이 제일 맞는 듯.하지만 순대도 없고 라볶이도 없어서 메뉴 선택의 폭이 좁다는 것이 아쉽다.
두끼 한양대점 오랜만에 올려보는 두끼.여전히 훌륭한 가성비.
신참떡볶이 천호점 왕십리에서 시켜먹어보고 맛있어서 찾아보니 우리동네에 신참이 천호점, 길동점 두군데나 있었다.두 곳 다 우리집까지 배달돼서 둘 다 먹어봤다는 회사 동료의 조언에 따라 천호점에 주문. 라볶이가 불까 걱정을 좀 했는데 면을 넣어왔는데도 배달시간이 길지 않아서인지 상태가 괜찮았다.짜장떡볶이도 시켜봤는데 맛은 그냥 짜파게티 분말맛인데 우동 사리도 들어있고 나쁘지 않았다.앞으로 종종 시켜 먹어야겠다.
신불 떡볶이 행당점 먹으려고 할때마다 영업을 안해서 인정, 신참등을 먹다 오랜만에 먹게된 신불 떡볶이. 맛있게 잘먹음.
신참떡볶이 신불이 또 영업안해서 처음 시켜본 신참떡볶이. 배달앱으로 왕십리뉴타운점에 주문함.지난번 인정국물떡볶이는 실패였는데 이번엔 성공.. 맛있다.우선 떡볶이를 신불처럼 1인분씩 담아주는데 넓직한 용기에 담아줘서 신불보다 먹기가 훨씬 편해서 좋았다.튀김도 색이 깨끗한게 기름상태가 좋아보이고 맛도 괜찮음.떡볶이는 중간맛인 달참이랑 매운맛인 신참을 하나씩 시켜봤는데 맛은 있는데 매운정도가 좀 애매하다.달참은 너무 안맵고 신참은 또 너무 매움.. 내 입맛엔 딱 이 중간정도면 좋을 것 같았다.그래서 둘을 섞어 먹어보니 딱 좋음.근데 문제는 순대도 시켰는데 순대는 안오고 참치마요컵밥이 왔다는거..컵밥 별로 좋아하지도 않고 순대 먹고 싶었는데..하지만 배달 온것도 30분 넘게 걸렸는데 연락해서 바꿔달라하면 또 언제 먹나싶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