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astime/gundam,plamodel

건담베이스 이치방쿠지 건담베이스 한정 백식 코팅판 사러 건베 코엑스점 갔다가 이치방쿠지 하고 있길래 재미삼아 2개만 뽑아봤다.머그컵이 이뻐서 목표로했으나 결과는 E, F상..역시 난 도박쪽으론 소질이 없다는걸 다시 한번 깨달음.
SD 건담 네오 03 - 뉴건담 컨버지보다는 좀 더 전통적인 SD 프로포션으로 귀여운 맛이 있다.디테일하게 표현된 눈을 비롯해 어깨 쓰러스터나 발끝의 작은 노란 부분까지 도색되어 있지만 정작 중요한 핀판넬은 전혀 도색처리를 하지 않았다.안타까움을 넘어 무성의함이 느껴지는 부분.MG 뉴건담 Ver.ka 이후 거의 모든 뉴건담 제품들이 베이스로 따르고 있는데 이녀석도 마찬가지여서 작은 크기에 비해 패널라인등의 디테일이 좋아 보인다.
슈퍼미니프라 체인지 겟타 로보 Vol.1 자붕글과 점보트까진 참아냈지만 겟타가 나와버리니 더 이상 버틸 수가 없었다. 그것도 세계최후의날 OVA 버전이라니...국내 건담베이스에는 들어온다는 보장이 없기때문에 속편하게 일찌감치 일마존에 예약구매를 해놨었다.전부터 슈퍼미니프라가 프라스틱의 질이 떨어지고 사출색도 싼티가 난다는 얘기를 많이 봐왔는데 건프라와 비교해 확실히 플라스틱이 무르고 내구도에 문제가 있어 보인다.특히 겟타1 기준으로 약 10cm정도 크기로 작게 나와 내구도 문제가 더 심각한..
[HGUC] 짐 다른 짐들은 몰라도 오리지널 짐만큼은 리바이브 되면 사려고 했는데 결국 지난 추석 이벤트의 스탬프 희생물이 되고 말았다.보기 거슬리는 정직한 세로 접합선들이 다수 있으나 나온지 20년이 다 돼가는 킷에다 양산형 기체임을 생각하면 그럴 만하다.워낙 심플한 디자인에 조형도 그렇고 진한 옥색의 컬러까지 원작 스타일이라 짐 특유의 허접한 느낌만큼은 확실하게 난다.육전형 짐을 비롯해 요즘 짐들은 과하게 리파인해놔서 너무 세련되고 강해보이는게..
[HGUC] 가르발디 베타 디제에 이어 가즈L/R 및 알쟈쟈까지 HGUC로 발매된다는 소식에 마음이 급해져 뭐라도 하나 조립해서 프라탑을 조금이라도 허물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뭘 만들까 조금 고민하다 당첨된것이 이 가르발디 베타.일단 좋아하는 기체고 발매되기까지 오래 기다린 기체기도 하지만 무엇보다 심플해서 조립 시간이 얼마 안걸릴것이라는게 가장 큰 이유.복잡한 디테일도 없고 화려한 스타일도 아니지만 날렵하면서 각 잡힌 모습이 나가노 마모루의 초기 명 디자인 중 하나답다.조..
[SDCS] 자쿠 II 전부터 SD제품들에는 별로 취미가 없었는데 이유는 SD프로포션 때문이 아니라 골다공증 남발의 부실한 구성과 무성의한 색분할 때문이었다.특히 몇년전 새로 출시됐던 EX스탠다드(SDEX) 시리즈의 오히려 퇴보한 색분할을 보고는 SD에는 미래가 없다는 생각이 들었을정도다.그래서 SD스타일은 건프라보다는 컨버지를 선호했었는데 이번에 새로 나온 SD 크로스 실루엣, 일명 SDCS 제품들은 기존 SD제품들보다 월등한 퀄리티로 나와서 관심을 가지게 됐다.&nbs..
건담 컨버지 EX17 - 사이코 건담 구입한지 꽤 됐는데 미개봉 상태로 방치하다 얼마전 사이코건담 마크2 구입하면서 같이 개봉했다.마크2 못지않게 잘나왔고 둘을 같이 세워놓으니 위압감이 장난아니다.앞으로도 HG급 이상으로 사기 부담스러운 대형기체는 컨버지로 구입할 생각.부디 이정도 퀄리티만 유지해주길.
건담 컨버지 EX22 - 사이코 건담 Mk-II HGUC급 이상 프라모델로는 나올 확률이 매우 희박한 사이코 건담 마크2이기에 컨버지로 발매된다는 소식을 들었을때부터 꼭 사야겠다고 마음먹었다.건프라에 비해 컨버지는 국내가격이 비싼편이라 일마존에서 주문, 배송비 포함해도 국내샵들 가격보다 꽤 저렴하다.지난번 퀸만사에 이어 굉장히 만족스러운 퀄리티로 나왔는데 적당히 귀여우면서도 심한 대두는 아닌 컨버지 특유의 프로포션이 무척 잘 어울리고 디테일이나 조형도 아주 좋다.색분할도 꼼꼼하게 잘되어있고 메탈릭..
[HGUC] 멧사라 건프라를 안만든지 너무 오래된 것 같아서 간만에 하나 만들기로 했고, 프라탑에서 선택받은것이 바로 멧사라.시원시원한 조립감을 느끼고싶어서 대형기체인 멧사라를 골랐는데 확실히 부품도 큼지막하고 완성 후 느껴지는 대형기체 특유의 박력이 마음에 든다.도색하기 까다로운 노란색과 핑크색 부분들은 스티커를 사용하고 나머지 부분들은 붓도색 해줬다.3천엔의 가격은 HGUC에선 상당히 고가에 속하지만 덩치와 스탠드가 포함된것을 감안하면 납득할 수 있는 수준..
유니버셜 유닛 - 즈고크E 애초에 단독으로 나올만한 볼륨이 못되는 녀석인데 하이고그 파츠까지 인질로 끼워서 무리하게 낸 느낌이다.그래도 곳곳에 부분 도색도 제법 되어있고 만들어 놓고보니 꽤 귀엽다.
하로프라 베이직 그린 건담베이스 노원 팝업스토어 갔을때 충동구매 해온 하로프라.시작부터 3가지 컬러로 내놓고 연결 가능한 스탠드도 그렇고 제 2의 쁘띠가이가 될 가능성이 다분해서 아예 손을 안대려고 했지만 가장 기본인 녹색 하로 하나쯤은 괜찮다 싶었다.사실 하로는 건담의 마스코트와도 같은 존재인데 이상하게도 그동안 반다이에서 프라모델로는 낸적이 없었다.만들어놓고보니 귀엽긴한데 좀 더 큰 사이즈로 나와도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메가사이즈 유니콘 건담 충동구매 후 한참동안 방치해놨던 메가사이즈 유니콘을 어린이날 연휴에 날잡고 만들었다.45cm의 압도적인 크기에서 오는 박력만으로도 만족스러운 킷이지만 프로포션도 개인적으로 아주 잘 나왔다고 본다.HGUC와 프로포션이나 디테일이 비슷한 느낌인데 변형을 포기하고 프로포션을 택한만큼 PG까지는 모르겠지만 MG나 RG보다는 확실히 프로포션이 좋다.물론 크기가 크고 무거운만큼 가동성이나 관절 고정성은 그리 좋지 못한데 그냥 차렷자세로 세워만..
건담베이스 노원 팝업스토어 5월 2일부터 롯데백화점 노원점에서 열린 건담베이스 팝업스토어.원래 관심 없던 행사였으나 정가 5천엔짜리 밀레니엄 팔콘을 2.2만원에 판다는 소식을 듣고 이번 연휴기간에 다녀왔다.출시 당시에도 갖고 싶었지만 높은 가격때문에 비히클로 대신 했던건데 이렇게 재고 떨이 수준으로 풀어주니 그저 감사할 따름.최근 출시된 하로프라도 팔고 있어서 오리지널 컬러인 그린으로 하나 가져왔다.휴일이긴했지만 사람들이 꽤 많았고 아직 강북쪽에 건담베이스가 없는걸 생각하면 ..
모빌슈트 앙상블 파트4 - 운드워트 회사 쏭님이 기부한 모빌슈트 앙상블 운드워트.아마도 본인이 좋아하는 뉴건담 뽑으려다 실패한 것으로 추정됨.사실 나도 별로 관심있는 기체는 아니었지만 만들어놓고 보니 독특한 모양새와 컨셉이 나름대로 매력 있는 듯.다만 매뉴얼이 부실해서 초보자는 완성시키기 어려울 수도 있다.
건담 컨버지 #10 - 게마르크, 가즈알, 가즈엘 이번 건담 컨버지 #10에는 총 6개 제품 중 4개가 우주세기 기체다.그중에서 중복인 건캐논을 제외한 게마르크, 가즈알, 가즈엘을 구입.지난 #9에서 알쟈쟈와 강화형ZZ를 내주더니 이번엔 게마르크, 가즈R,L에이어 EX로 퀸만사와 풀아머ZZ까지 더블제타 기체들이 엄청 나오고 있다.더블제타 기체를 좋아하는 나야 반가울따름인데 덕분에 대우가 안좋던 건프라보다 먼저 컨버지로 게마르크, 가즈알, 가즈엘을 만나게 되었다. 게마르크는..
건담 컨버지 EX20 - 퀸 만사 대형 기체 라인업인 EX 시리즈로 나오긴 했지만 그 중에서도 상당한 크기와 높은 가격을 자랑한다.하지만 실물을 보고나면 돈값하는 퀄리티에 만족하게되는데 조형부터 프로포션, 디테일, 도색등 전체적으로 훌륭하다.개인적으로 건담 컨버지 전체를 놓고봐도 역대급으로 잘 나온 제품이라고 생각.원래는 같이 출시된 EX21 풀아머 ZZ건담도 살 계획이었으나 퀸 만사와는 정반대로 너무 후지게 나와서 구입하지 않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