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두끼 한양대점 매콤한게 먹고 싶어서 두끼 방문.가격이 작년에 갔을때보다 천원씩 올랐다.그래도 무한 리필이기 때문에 2,3판 정도 먹는다면 여전히 가성비는 좋은 편.나는 떡볶이 소스는 좋아하지만 떡은 안좋아하다보니 떡 없는 떡볶이(?)를 원하는대로 해먹을 수 있어서 좋다.떡볶이 3판에 밥까지 볶아 먹고 배 터질뻔 함.
잠실 롯데월드몰 브럭시 역시나 맛있는 브럭시 치킨.칼로리가 얼마나되는지 몰라도 이거 먹고나면 하루종일 배가 안고프다.
왕십리 마리웨일237 리얼 치즈 마카롱이 새로 나와서 사먹어 봤는데 이거 맛있다.한입 베어무는 순간 치즈맛이 확 들어오는게 오히려 달기만한 마카롱보다 이게 훨씬 맛있는 것 같음.그러고보니 나도 이제 단거 잘 먹는다.
포메인 왕십리점 포메인을 정말 오랜만에 다녀왔는데 찾아보니 거의 2년만에 간 듯.예전엔 평일 저녁 시간이나 주말에는 어김없이 웨이팅이 있을정도로 장사가 잘됐는데 이젠 한적하다.요즘은 가성비 좋은 쌀국수집들도 많고 특히 왕십리역사에 에머이가 입점한 영향이 큰 듯 해 보임.쌀국수는 전에도 내 입맛엔 국물맛이 너무 밍밍해서 그저그랬는데 변함없이 그대로였고 소고기 플랫 누들은 여전히 맛있었지만 소고기가 전에비해 확연히 줄었다.그리고 당연한 얘기지만 더 이..
네네치킨 3가지 구성으로 그만큼 가격도 비싸긴하지만 양이 꽤 넉넉해서 남자 셋이 맥주 한캔씩 곁들여서 먹는데 부족하지 않았다.맛도 대체로 괜찮았지만 크리미언은 소스가 생각보다 별로였다.
애슐리 한양대점 윈터패키지 배는 고프고 멀리 나가긴 귀찮고 이것저것 다양하게 먹고는 싶고 빕스, 자연별곡은 너무 자주가서 질리고..그리하여 거의 반년만에 가게된 애슐리.일단 음식 종류가 작년 여름 마지막으로 갔을때에 비해 많이 늘었더라.하지만 여전히 맛있다고 느껴졌던건 거의 없음.여기 가장 큰 문제는 음식들이 빨리 회전이 안돼서 그런지 죄다 식어있다.심지어 국물 요리들도 차갑게 식어있어서 따뜻하게 먹으려고 전기레인지 온도 올려놓으면 어느샌가 직원들이 돌아다니면서 다시 낮춰놓고..
스톤월키친 로스티드 갈릭 어니언 잼 로스티드 갈릭 어니언... 이름만보면 엄청 맛있어 보이는데 생각했던 맛과 너무 달라서 실패했다.이름처럼 정말 구운 마늘과 양파가 듬뿍 들어있긴한데 맛이 너무 달고 새콤하다.단맛이야 잼이니 그러려니하겠는데 갈릭, 어니언과는 어울리지 않는 과도한 새콤함은 참 당황스러웠다.원래 신맛을 안좋아하는것도 있지만 그냥 이 조합 자체가 별로라고 생각됨.그래도 쨈이 비싼돈주고 사준거니 열심히 먹어야 한다.
펜할리곤스 포트레이트 컬렉션 펜할리곤스 포트레이트 컬렉션 챕터1 4종.가상의 캐릭터들과 스토리를 설정해 각 캐릭터를 향으로 표현한 재미있는 제품으로 특히 캐릭터와 어울리는 동물 형상의 디자인이 인상적이다.로드 조지와 더 듀크는 캐릭터대로 남자 향수인데 로드 조지는 누가봐도 남자 향수 같은 향이지만 더 듀크는 꽤 중성적인 향이라 취향에따라 충분히 여자도 쓸수 있는 정도다.내 기준으로 볼때 남자6:여자4정도의 느낌적인 느낌임.개인적으로 둘 중엔 더 듀크쪽이 좋은데..
더 디비전2 베타 한줄 소감 The Division: Washington D.C. Expansion Pack
2019 설 전 부치기 올해도 어김 없이 '이번엔 진짜 조금만 한다'는 엄마의 말에 속았다..
샹달프 잼 설 선물로 준비한 샹달프 잼.흔한 참치캔, 스팸보다 색다르고 좋은 것 같다.문제는 맛은 있는데 너무 헤퍼서 식빵 몇 개 발라 먹으니 한통 사라짐..
도미회와 매운탕 배달해먹은 도미회와 매운탕.사실 난 회는 그렇게 좋아하지 않지만 막내가 한달에 1,2번은 시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