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all posts

왕십리 키커피 왕십리역 근처 9988병원 옆에 생긴 카페.아인슈페너가 맛있다고해서 먹어봤는데 정말 크림도 많이 올려주고 맛있었다.SNS에선 이미 꽤 입소문이 났다고 하던데 인적이 많지않은 위치인데도 어떻게들 알고 찾아오는지 손님이 꽤 많았다.
깐부치킨 고추간장순살 깐부치킨 왕십리뉴타운점에 배달 주문.깐부는 몇년만에 먹어보는거였는데 매콤해보이는 고추간장치킨 순살에 코울슬로 추가함.날이 좀 쌀쌀하긴했지만 많이 식어서왔다. 일단 여기서 마이너스.배달비도 따로 3,900원 받는데 식어서 오는건 문제가 있다.그리고 치킨도 내가 생각하던 맛과는 달랐는데 우선 생각만큼 매콤하지도 않고 짭짤하지도 않다.고추+간장인데 맵지도 짜지도 않으면 대체...비주얼은 자극적일 것 같지만 양념도 딱히 특색없고 밋밋한 맛이다.고추는 넣은건..
써브웨이 에그마요 써브웨이를 배달로는 처음 먹어봤다.써브웨이는 직원이 직접 만들어주는 방식이다보니 만드는 사람마다 또 지점마다 결과물이 꽤 다르게 나오는게 특징인데 한번 가본적도 없는 상왕십리점에 주문해서 약간 불안했다.하지만 (에그마요를 추가하긴 했지만) 기대이상으로 빵빵하게 잘 만들어보내서 완전 만족함.다음에 또 배달해 먹게되면 상왕십리점을 이용할 생각이다.
왕십리 가마루빚은고등어 왕십리역사 푸드애비뉴에 포쿡 망하고 새로 오픈한 생선구이집.초벌구이없이 500도 화덕에서 구워낸다고한다.삼치를 좋아해서 삼치구이 세트로 골랐는데 삼치구이 한마리+된장찌개+공깃밥 두개 구성이다.삼치가 아주 크진않은데 둘이 먹을만한 사이즈는되고 살도 연하고 맛있었다.기대하지 않았던 된장찌개도 생각보다 맛이 좋았는데 냉이를 넣어서 향긋하다.그리고 된장찌개에 고기도 들어있는데 안좋은 고기인지 냄새나고 별로였다.오히려 고기가 된장찌개 맛을 망치는격이라 차라리..
성수동 토라식당 또 먹고 온 토라식당 돈까스.입소문나서 요즘은 점심 시간에 가면 무조건 5~10분정도는 웨이팅이다.그래도 그정도는 기다려 먹을만한 가치가 있음.
성수동 시골가마솥삼겹살 사무실 이전 후 멀어져서 못갔었는데 오랜만에 김치찜 먹고싶어서 다녀왔다.그전에 하도 자주가서 사장님이 우리 얼굴 알아보더라.김치찜은 역시나 맛있었고 고기는 좀 퍽퍽하지만 난 퍽퍽살에 익숙해서 이것도 단점이 되지 않는다.삼겹살집이지만 삼겹살보다 김치찜이 훨씬 더 맛있는 집이다.
성수동 땡기면&땡비어 여름에 가서 고기땡면 먹고 고기가 너무 쓰레기 같이 나와서 다시는 안가려고 했었는데 주변에 별로 먹을만한 곳도 없고하다보니 또 가게 됐다.뭐 고기땡면만 안먹으면 되지...이날은 치즈베이컨 리조또를 먹었는데 리조또를 그렇게 좋아하진 않지만 베이컨과 치즈가 넉넉히 들어가고 양도 많은편이고 크림맛도 진해서 먹을만하다.다만 2/3정도 먹게되면 좀 느끼해지고 양파를 너무 크게 썰어넣어서 식감에 마이너스가 된다는것이 단점이라면 단점.해물두루땡면은 예전에 먹었을..
최근 집밥 최근 먹은 집밥 모음.
GS25 소시지&크림치킨 도리아 별 기대없이 사봤는데 생각보다 소세지도 많이 들어있고 크림 소스맛도 좋음.며칠뒤 또 생각나서 사무실 근처 GS25에 가서 찾아봤더니 없었고 집 근처 GS25에도 없는걸로 봐서는 안들여놓는 매장도 꽤 있는 것 같다.
아웃백 코엑스점 코엑스점은 몇년만에 간 것 같은데 딱히 할인 이벤트도 없었는데 20분정도 웨이팅이 있었다. 장사 잘 되는 모양.베이비 백립이랑 카카두 김치그릴러를 먹었는데 립은 살도 많고 연하고 소스맛까지 다 좋았다.김치그릴러도 지난번 동대문점에 비해 고기가 두툼하고 큼직하게 나와서 좋았지만 김치볶음밥은 별로였다. 김치맛이 너무 안남. 아니 거의 안남.여전히 메뉴 개편되기전이 먹을만한게 더 많았지만 그런대로 괜찮은 식사였다.
성수동 베트남 쌀롱 날씨 추워지니 계속 따끈한 국물이 먹고 싶어진다.성수동 쌀국수집들 중 최고의 가성비를 자랑하는 곳으로 매콤한 얼큰 쌀국수도 좋고 깔끔한 돼지고기 쌀국수도 맛있다.
성수동 김뚜껑 부대찌개 원래도 좀 멀었지만 사무실 이사한 이후로 더 멀어져서 잘 안가게 됐었는데 날씨 추워지니 생각나서 오랜만에 다녀왔다.여전히 성수역 근방 부대찌개 중에선 가장 맛있음.
파파존스 오랜만에 사무실 피자 파티. 성수점에서 주문.다 좋은데 주문한 가든 샐러드가 없다고해서 아쉬웠다.저녁도 아니고 점심때라 재료가 떨어진것도 아닐텐데 왜 안되는지 모르겠다.
니뽕내뽕 엔터식스 한양대점 니뽕내뽕에 반년정도만에 간 것 같은데 차뽕 가격이 올랐더라.(6,500원 -> 6,900원)항상 양이 좀 적다고 느껴서 면사리를 추가해봤는데 거의 1인분에 들어가는 양을 주는 것 같았다.천원 추가에 면 양이 거의 두배가 되는거니 잘먹는 사람은 면추가 하는게 이득일 듯.면사리를 그렇게 많이 줄지 모르고 공깃밥까지 추가해버려서 먹느라 배터질뻔했다.
빕스 그랑 파티 에디션 지난 메뉴였던 연어 파라다이스만 세번을 가서 질렸었는데 드디어 신메뉴가 나왔길래 또 다녀왔다.이번에도 매장은 왕십리역사점.샐러드바는 지난번 연어때 메뉴 몇가지는 재탕하고 새우 요리 위주로 몇가지 추가한 형태로 다소 성의 없어 보이는 구성이다.메뉴 구성만으론 실망스러웠는데 마라 슈림프, 슈림프볼 그라탕, 슈림프 부야베스등 신메뉴 대부분 맛이 좋았다.특히 마라 슈림프는 간이 짭짜름하고 살짝 매콤한게 이번 신메뉴 중 베스트.하지만 음식 가짓수가 ..
더후라이팬 천호점 더후라이팬 천호점에 처음 배달시켜봤는데 무슨 이벤트중이라고 가격이 할인된 상태였다.다른 지점에서 보통 16,800원하는 안심 후라이드가 14,000원이었음.좋구나 하고 받아서 열었는데 뭔가 이상.. 원래 더후라이팬에서 나오는 생감자칩 튀김 대신 패스트푸드점에서 쓰는 막대형 감자튀김이 들어있었다.감자튀김을 별로 안좋아하기도하지만 이런 막대 감자튀김은 더 안좋아해서 불만.해당 매장 리뷰 올라온것들 찾아보니 생감자칩인것도 있고 막대감자인것도 있고 지멋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