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샤이바나

샤이바나 광화문점 샤이바나 광화문점은 처음 가봤는데 그동안 갔던 코엑스점이나 동대문DDP점, 용산아이파크몰점, 건대점보다 메뉴가 더 다양하고 가격은 좀 더 비쌌다. 특히 켄터키 치킨 샐러드는 위 다른 지점들보다 무려 4,000원이나 더 비쌈. 그래서 기왕이면 다른 지점들에 없는 메뉴를 먹어보기로하고 캣피쉬 프라이즈와 토마토 비프스튜를 골랐다.(치킨 샐러드는 워낙 좋아하는 거라 중복 메뉴지만 시킴) 또 한가지 계산 방식도 선불인 위 지점들과 달리 테이블에서 주문하고 후불로 계산한다. 캣피쉬 프라이즈는 쉽게 말해 피시 앤 칩스의 미국 버전인데 살도 꽤 두툼하고 부드러워서 괜찮았다. 다만 역시 튀김이라서 반 정도 먹으니 물림. 홈스타일 토마토 비프스튜는 기대했던만큼 칠리나 토마토 맛이 진하게 나지 않아서 좀 아쉬웠다. 그래도 ..
샤이바나 코엑스몰점 지난번 갔을때 먹었던 켄터키 치킨 샐러드가 바로 튀겨나오고 채소도 신선해서 좋았기 때문에 또 먹었다.하지만 오랜만에 다시 먹어본 치즈버거 라이스는 정말 형편없었는데 용산아이파크몰점에 비하면 좀 낫긴하지만 2년전과 비교하면 베이컨 토핑이 반으로 줄었다.게다가 밥에서는 쿰쿰한 냄새가 남.정말 돈 아까워서 억지로 먹었다고 할 수 있을 정도다.콜슬로 역시 가격은 올랐지만 양은 오히려 줄어서 이젠 1인 1콜슬로를 주문해야 한다.그럼에도 여전히 괜찮은 메뉴들이 존재하긴하지만 점점 지뢰로 변질되는 메뉴들이 늘어나고 있기 때문에 주의가 필요하다.
샤이바나 용산아이파크몰점 리뉴얼 오픈했다는 아이파크몰 리빙파크 구경하러 갔다가 샤이바나에서 밥먹음.코엑스에서 처음 먹고 좋아하게된 베이컨 치즈버거 라이스가 여긴 전혀 딴판으로 나온다.이름에 '베이컨'을 붙이는게 무색할정도로 베이컨이 코딱지만큼 올라가있다.그뿐 아니라 할라피뇨랑 치즈도 양이 너무 적어서 예전에 내가 먹던것과 같은 음식으로 안보임.들어가는 주재료를 저렇게 줄였으니 당연히 맛도 없을 수 밖에.. 에그인헬은 이날 처음 먹어봤는데 역시나 영 별로..소스맛도 밋밋하고 치즈풍미도 거의 안느껴지고 참 어정쩡한 맛이다.아마도 이거 역시 예전엔 괜찮았을텐데 재료 줄이면서 이지경 됐을거라 예상된다.장사 좀 된다고 이렇게 가격은 올리면서 재료는 오히려 줄이는 식으로 운영하는게 참 마음에 안든다.다음에 코엑스점에 한번 더 가보고 거기도..
샤이바나 코엑스몰점 두어달만에 갔는데 사이드 제외한 거의 모든 메뉴를 천원씩 싹 올렸더라.뭐 그래도 줄서서들 먹는다이거지..이날도 점심 시간 피해서 오후에 갔으나 웨이팅이 있었는데 손님 회전이 비교적 빠른편이라 생각보다 오래 기다리진 않는다.씨푸드 잠발라야를 처음 먹어봤는데 살짝 매콤한 해물 리조또나 파에야 느낌.(예전에 아웃백에서 팔던 잠발라야와는 많이 다른데 아무래도 짝퉁이었나보다)맛이 나쁘진 않은데 개인적으로 이렇게 밥을 질척하게 해먹는걸 별로 안좋아하는편이라 더티라이스나 치즈버거라이스가 내 입맛엔 더 맞는듯.그리고 콜슬로가 모자라서 앞으론 두당 하나씩 시켜서 먹어야겠다.
샤이바나 코엑스점 얼마전 처음 갔다가 기대이상으로 만족스러웠던 코엑스 샤이바나에 또 갔다.이번엔 지난번과 다른 메뉴들로 먹어봤는데 역시나 만족..기본적으로 양이 넉넉한데 특히 소스나 토핑을 아낌없이 넣어주는게 마음에 든다.엄청난 고칼로리가 예상되는 음식들이지만 생각보다 느끼하지도 않고 기름지지 않다.점심에 이렇게 먹고나니 그날 밤늦게까지도 전혀 배가 고프지 않았다..아직 먹어보고 싶은 메뉴들이 남아 있어서 조만간 또 가게 될 것 같다.
코엑스몰 샤이바나 코엑스 갈때마다 지나가면서 사람들 줄서있는것만 보다가 처음 가봤다.미국 남부 가정식 전문점이라는데 미국 남부를 가본적이 없어서 잘은 모르겠지만 대체로 익숙한 비쥬얼의 음식들이다.우선 놀란건 매장에 사람들이 꽉차있는데도 불구하고 주문하자마자 음식이 엄청 빨리 나온다.가정식이라고해서 뭔가 웰빙스러운 레스토랑이 떠오를 수 있지만 물도 셀프고 주문도 카운터에가서 직접 해야하며 음식도 주문 즉시 나오는등 거의 패스트푸드에 가까운 느낌이다.먼저 스파게티.칠리소스+고기+치즈의 딱 보이는 그대로의 맛이다.평범하지만 간이 잘 맞고 양도 많고 무엇보다 소스가 넉넉해서 좋았다. 어떤곳은 소스가 부족해서 먹다보면 허옇게 면만 남는데 여긴 그럴일이 없다.다음은 볶음밥.역시나 양이 많다. 간이 짭조름한데 원인은 소세지. 짠맛 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