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비꼬 성수역점 사무실 근처 새로 오픈한 아비꼬 성수역점 두번째 방문.9,500원에 기본카레라이스에 돈까스or치킨가라아게 토핑 선택 가능한 런치세트를 판다.단품으로 먹는것보다 천원 쌈.돈까스, 치킨가라아게 하나씩 시켜서 나눠 먹었는데 돈까스야 그냥 평범한 냉동 돈까스 맛이고 치킨가라아게는 일단 조각이 너무 커서 먹기가 좀 불편했고 그에 비해 살은 별로 없었다.버섯하야시라이스는 버섯이 너무 없어서 기본으로 나온게 아닌가 착각함.파, 마늘도 많이 달라 그랬는데 찔끔줘서..
에머이 왕십리점 왕십리역사 봉추찜닭 나가고 그 자리에 에머이 들어온지 꽤 됐는데 이제서야 처음 가봤다.2,3년 전만해도 포메인을 한달에 몇번씩 갈정도였는데 포메인 안간지도 벌써 1년이 넘었고 에머이도 분짜 유행할때 자주 갔었지만 요샌 잘 안간다.최근엔 저렴하면서도 맛도 괜찮은 쌀국수집들이 많다보니 굳이 만원 넘게 주고 사먹기엔 돈 아깝다는 생각이 들기 때문이다.쌀국수가 사실 그렇게 비쌀 이유가 없는 음식인데 그동안 대형 프랜차이즈들이 너무 많이 해먹었다.하지만 이날..
왕십리 가마루빚은고등어 두번째 방문.처음 갔을때 삼치 먹어봤으니 이번엔 민어조기로 먹어봤다.두마리 나오는데 맛은 쫄깃하고 괜찮다.근데 먹을게 별로 없다.두마리 다 알배기였는데 살은 살대로 없고 구이로는 알 안먹기때문에 더더욱 먹을게 없었음.다음에 또 오게되면 그냥 삼치먹는게 답일 듯.
후라이드참잘하는집 성수점 튀김 상태는 나쁘지않은데 가슴살이 거의 없고 대부분 다리살이다.닭가슴살 좋아하는 입장에선 별로였음.
[HGUC] 백식 리바이브 - 건담베이스 한정 골드 코팅 백식 리바이브가 발매된지 2년여만에 드디어 코팅판이 나왔다.시기가 문제일뿐 코팅판이 나올것은 기정사실이었기때문에 나올때까지 기다린건 좋았는데 가격이 이렇게 사악하게 나올줄은 몰랐다.정가 1800엔인 백식 일반판의 두배가 넘는 4000엔으로 나온건데 아무리 골드 코팅판에 한정판이라지만 런너 3장 코팅해놓고 두배 이상 받아먹는건 정말 심했다.하지만 어쩌겠나? 갖고 싶은데 사야지..그나마 예약때문에 스트레스 받는 클럽G가 아닌 건담 베이..
성수동 가마솥 국시선생 국시선생 두번째 방문.매장도 좁고 겨울이다보니 찾는 손님이 많은지 이날도 5분 이상 기다려야했다.딱히 특별한 맛은 아니지만 밥생각은 없고 뜨끈한거 먹고 싶을때 딱 좋다.저렴한 가격 역시 장점.
제천인두꺼비식당 왕십리역사점 지난번 처음 갔을때 간장등갈비찜이 괜찮았어서 이번엔 매운등갈비찜으로 먹어봤다.등갈비는 여전히 부드럽고 좋았으나 매운양념맛이 별로였다.2단계로 먹었는데 그냥 맵기만하고 별다른 맛이 안남.좀 달긴했지만 간장양념쪽이 더 나았다.세트에 함께 나오는 곤드레밥은 별로 기대하지 않았는데 생각보다 잘나와서 맛있게 먹었다.
왕십리 키커피 왕십리역 근처 9988병원 옆에 생긴 카페.아인슈페너가 맛있다고해서 먹어봤는데 정말 크림도 많이 올려주고 맛있었다.SNS에선 이미 꽤 입소문이 났다고 하던데 인적이 많지않은 위치인데도 어떻게들 알고 찾아오는지 손님이 꽤 많았다.
깐부치킨 고추간장순살 깐부치킨 왕십리뉴타운점에 배달 주문.깐부는 몇년만에 먹어보는거였는데 매콤해보이는 고추간장치킨 순살에 코울슬로 추가함.날이 좀 쌀쌀하긴했지만 많이 식어서왔다. 일단 여기서 마이너스.배달비도 따로 3,900원 받는데 식어서 오는건 문제가 있다.그리고 치킨도 내가 생각하던 맛과는 달랐는데 우선 생각만큼 매콤하지도 않고 짭짤하지도 않다.고추+간장인데 맵지도 짜지도 않으면 대체...비주얼은 자극적일 것 같지만 양념도 딱히 특색없고 밋밋한 맛이다.고추는 넣은건..
써브웨이 에그마요 써브웨이를 배달로는 처음 먹어봤다.써브웨이는 직원이 직접 만들어주는 방식이다보니 만드는 사람마다 또 지점마다 결과물이 꽤 다르게 나오는게 특징인데 한번 가본적도 없는 상왕십리점에 주문해서 약간 불안했다.하지만 (에그마요를 추가하긴 했지만) 기대이상으로 빵빵하게 잘 만들어보내서 완전 만족함.다음에 또 배달해 먹게되면 상왕십리점을 이용할 생각이다.
왕십리 가마루빚은고등어 왕십리역사 푸드애비뉴에 포쿡 망하고 새로 오픈한 생선구이집.초벌구이없이 500도 화덕에서 구워낸다고한다.삼치를 좋아해서 삼치구이 세트로 골랐는데 삼치구이 한마리+된장찌개+공깃밥 두개 구성이다.삼치가 아주 크진않은데 둘이 먹을만한 사이즈는되고 살도 연하고 맛있었다.기대하지 않았던 된장찌개도 생각보다 맛이 좋았는데 냉이를 넣어서 향긋하다.그리고 된장찌개에 고기도 들어있는데 안좋은 고기인지 냄새나고 별로였다.오히려 고기가 된장찌개 맛을 망치는격이라 차라리..
성수동 토라식당 또 먹고 온 토라식당 돈까스.입소문나서 요즘은 점심 시간에 가면 무조건 5~10분정도는 웨이팅이다.그래도 그정도는 기다려 먹을만한 가치가 있음.